Shasta College Global Relations Fellowship

터틀베이

미셸 와이블링 & 한유래

6월 27일 목요일에 우리는 터틀베이 탐험 공원과 선다이얼 브릿지에 갔다.

아름다운 날이었다!

Toggle Info

선다이얼 브릿지를 가까이에서 보는 것은 모든 사람들을 감동시켰고, 특히 우리는 그것이 나무 뒤에서부터 처음 등장했을 때 더욱 감동받았다. 다리를 건너는 것은 새크라멘토 강의 환상적인 경치 또한 볼 수 있다. 그것은 우리들 중 몇 몇이 보트에 타거나 수영을 하고 싶어하게 만들었다.

날씨가 너무 좋았기 때문에, 다리 위를 걷고 자전거를 타는 사람들이 많이 있었다. 그들중 대부분은 그들의 개들도 데리고 왔다. 가희와 존과 놀고있는 개는 매우 인기가 있었다 - 우리가 작별인사를 한 지 얼마되지 않아서 우리는 그 개가 더 많은 우리 반 친구들을 만나고 있는 것을 보았다!

선다이얼 바로 옆에는 터틀베이 박물관과 탐험 공원이 있다. 박물관은 지역사와 자연사를 배울 수 있는 기화들로 가득하다. 우리는 또한 순회 전시회인 “Goose Bumps! 공포의 과학”을 볼 수 있었다. 인간과 동물이 어떻게 공포 반응을 생존의 도구로 진화시켰는지 우리에게 가르쳐주는 재미있는 활동이 많이 있었다.

우리가 처음 본 전시물 중 하나는 강 수족관이었다. 그것은 방문객들에게 새크라멘토 강에서 발견될 수 있는 야생동물과 식물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게 해준다 - 새크라멘토 강은 박물관 바로 옆을 지나간다!
우리는 또한 앵무새와 나비를 수용하는 하우스들을 포함하여 폴 버니언의 숲 캠프장 주변에서 많은 다양한 동물들을 보았다.

모두를 위한 놀이터도 있었다! 우리는 스모크점퍼(소방관) 집라인을 좋아했다.

여기에 터틀베이 여행에 대한 학생들의 생각이 있다!

Translation / 번역.

June/July 2019 at a Glance

Click on an event to learn more; articles written and designed by our stud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