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sta College Global Relations Fellowship

워터워크 파크

카와방가! 저희가 갔던 날에는 수영장에 사람이 꽤 많았습니다.

개구리가 개굴개굴거리면서 물을 뿜어 냅니다. 물방울을 만나기 좋은 장소일겁니다.

아쉽지만, 예상치 못한 폭풍우가 치는 바람에 일찍 나와야했습니다.

물과 함께라면 잘 미끄러집니다! 물놀이하러 레딩에 있는 워터파크에 놀러오세요! 미끄럼틀은 크기와 모양이 다 다릅니다.

유수풀에서는 편하게 있을 수 있습니다. 사람들은 누워서 일광욕을 합니다.

워터파크는 많은 놀이기구와 재밌는 모험들로 가득 차 있었다. 파란 하늘과 밝은 햇살은 그저 완벽했다. 워터파크는 1985년 봄에 개장했는데, 지금까지도 여름마다 가족들에게 기쁨과 시원함을 가져다주고 있다. 음식과 놀이기구들의 조합은 화씨 100도(섭씨 37.7도)나 되는 레딩의 여름을 견디게 만들어준다.

Translation / 번역.

June/July 2019 at a Glance

Click on an event to learn more; articles written and designed by our stud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