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sta College Global Relations Fellowship
Sign up

Whiskeytown Lake

Sunny Sandy Fun!: Shahbaaz Brar & Soo Yeon

Surrounded by miles of beautiful trail heads; fresh, crisp waters; and great friends, the students of the 2019 Global Relations Fellowship enjoyed some well earned fun at the lake in order to stave of the heat of early July.

With over 70 miles of forest trails, rocky cliffs, and stunning water falls, its no wonder that Whiskeytown Lake is one of the most visited national parkls in the north state.

There was lots of sun...
Plenty of activities...
And lot's of good friends!

Should you go to Whiskeytown, kayaking is a must! the still, open waters of the lake combined with the warm sun and light wind make for a very serine and tranquile expirience.

there are 3 choices(Single kayak, paddle board and double kayak). The fee of life jacket is included in kayak rent fee. Single kayak is expensive but if you choose double kayak, you can save your money with your friend.

"It was my first time to experience kayaking. Some people can worry about how exhaustive kayaking can be. However, I think it is not too tiring to use a paddle, because the lake has small waves and wind. That's why you don't have to worry. I chose double paddle with my friend. The lake was calm and it makes me relax. I think it was a good choice to rent a kayak. Moreover, some students rented paddles. They also looked happy and it was not dangerous. If you have a chance to go there, you should experience kayaking!" -Soo Yeon

"Yeah, it was pretty cold I guess."- Kabin Park

Toggle Info

"Although the paddle boards are a little on the scary side, it was still very fun and very easy for first timers!"- Haemi Ahn

Toggle Info

Whiskeytown Lake is surrounded by its various trails and views, and despite taking a hit from the recent fires that damaged the area, much of whiskeytown's natural beauty has still been preserved and is ready for the viewing and enjoyment of the public. Covering over 318 square miles, it is very difficult to find yourself viewing the same views twice!

The area our group went to:



Whiskeytown Lake

Sunny Sandy Fun!: Shahbaaz Brar & Soo Yeon

수 십마일의 아름다운 길을 따라 있는 상쾌하고 시원한 물과 좋은 친구들, 2019년도 Global Relations Fellowship 학생들은 따사로운 7월 초 어느 날 호수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70마일이 넘는 숲길과 암벽으로 이루어진 절벽과 놀라운 폭포, Whiskeytown Lake는 북부의 가장 많이 찾아가는 국립공원이라는 점에 누구도 의문을 던지지 않을 것이다.

햇볕이 강하므로 선크림 챙기기!
다양한 물놀이를 할 수 있다.
친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낼수 있다.

Whiskeytown에 간다면 꼭 카약을 타보길 바란다. 고요하고 넓은 호수의 물과 따사로운 해와 잔잔한 바람은 좋은 경험을 남길 것이다.

총 3가지(1인용 카약, 패들보드, 2인용카약)이 있으며 구명조끼 비용은 카약을 빌릴 때 포함된다. 1인용 카약은 비싸기 때문에 2인용 카약을 선택하여 친구와 비용을 줄일 수 있다.

"나는 이번에 카약을 처음 경험하였다. 카약을 타면 힘들다는 이야기를 듣기도 했지만 위스키타운에서 카약을 타는 것은 별로 힘들지 않았다. 호수는 잔잔한 물결을 갖고 있고 바람도 세지 않기 때문이다. 따라서 걱정할 필요 없다고 생각한다. 나는 친구와 2인용 카약을 선택하였다. 호수는 고요해서 편안함을 주었다. 카약을 선택하기 잘했다는 생각을 하였다. 그리고 몇몇의 친구들은 패들 보드를 탔는데 이 또한 재밌어 보이고 위험해 보이지 않았다. 만약 이 곳에 갈 기회가 있다면 꼭 카약을 타보길 권한다. -수연"

"생각한 것보다 추웠어요. - 가빈"

Toggle Info

"무서울줄 알았지만 정말 재미있었고 초보자도 탈 수 있습니다."- 해미

Toggle Info

위스키 타운은 최근에 큰 불이 나서 주변이 파괴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다양한 등산로와 풍경에 둘러싸여있다. 위스키 타운의 대부분은 여전히 보존되어있고 많은 볼거리와 즐길거리가 있다. 318평으로 넓은 지역을 가지고 있는 이곳은 두 번 같은 관경을 보기 어려울 정도로 볼 거리가 많다.

우리가 간 지역:



June/July 2019 at a Glance

Click on an event to learn more; articles written and designed by our students.